(개편 중이라 어수선합니다. 2posts/week를 목표로)
컴퓨터사이언스 + 교육

우리 모두의 손에 들려있는 소형화된 컴퓨터들은 켜는 순간 네트워크와 연결되고,
네트워크는 전 세계의 컴퓨터들과 전 세계 사람들과 연결되어,
우리 인간은 이미 거대한 컴퓨터의 일부가 되어 버렸습니다.

이런 세계에 태어난 우리의 아이들은 과거에 상상할 수 없었던,
새로운 세상을 향해 한 걸음 한 걸음 나아가고 있습니다.

이 곳은 컴퓨터사이언스의 과거와 현재를 연결하여,
아이들이 미래를 만들어가는데 도움을 주기 위한 CSE 연구실입니다.

- csEducator. 맥노턴 -

cropped-boston-public-library-85885_1920.jpg

DOS 프로그래밍 이야기

MS-DOS MS-DOS는 개인용 컴퓨터 시대를 예정보다 20배 이상 앞당겨 준 의미있는 운영체제가 아닐까 싶다. 당시 IBM에서 Personal Computer라는 이름을 붙인 컴퓨터(IBM-PC)의 아키텍쳐를 화끈하게 오픈하시는 바람에 컴퓨터 제조사들이 앞다투어 호환되는 컴퓨터들을 만들어내기 시작하고 (그래서, IBM-PC호환기종이라 부름) 전 세계가 개인용 컴퓨터 풍년을 맞이하게 되었다. 춘추전국시대의 중심에서 다양하게 설계된 IBM-PC호환기종들을 구동시킬 수 있는 운영체제인 MS-DOS를 (CP/M의 호환 OS인 86-DOS를 인수해서 라벨을 MS로 옮겨붙여)… Read more →

cropped-boston-public-library-85885_1920.jpg

대명사를 줄이고, 상세하고 명확하게 말해요.

친절하고 상세하게 교실에서 아이들이 교사의 말을 잘 못알아 듣나요? 혹시, 대명사를 너무 많이 사용하지 않는지 생각해 봅시다. “길동아, 저 것 좀 가져다 주겠니?” “아니, 저 것… 응… 그 것 말이야…” “길동아, 이리 와보렴…” 교실에서 발생하는 흔한 대화입니다. 이렇게 말해보면 어떨까요? “길동아, 교실 뒤에 있는 가위 바구니 가져다 주겠니?” “길동아, 잘 들리지 않아서… 선생님 가까이 와보렴…” “좋았어, 방금 발표한 내용을 교실… Read more →

cropped-boston-public-library-85885_1920.jpg

컴퓨터프로그래밍교육과 언어(외국어)의 벽, 사고와 글쓰기

범용적인 프로그래밍 언어로 아이들에게 컴퓨터프로그래밍을 교육하는데 가장 큰 걸림돌은 역시 ‘외국어’이다. 변수와 상수, 배열, 프로시져, 함수, 객체를 명명하는데 영어는 큰 장해물이 된다. 초등에서는 사고와 글쓰기를 통해 준비의 단계로, 중등에서 영어와 함께 본격적으로 시도해 보는 것은 어떨까? Read more →

cropped-boston-public-library-85885_1920.jpg

수용적이고 존중하는 분위기

창조적인 프로그래밍을 위해서는 학급의 수용적인 분위기가 필요하다. 비단 프로그래밍에서만 필요한 것은 아니겠지만, 창의적인 생각이 자연스럽게 모두에게 인정받을 수 있는 분위기를 이끌어내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Read more →

cropped-boston-public-library-85885_1920.jpg

한국형 저작도구들은 어디로?

최근 영국을 비롯한 일부 선진국에서 컴퓨터 프로그래밍 원리를 수업에 활용하거나 컴퓨터 프로그래밍을 교육과정으로 진행하고자 한다는 소식이 들린다. 1. GREAT, KAS, 새빛 교육대학교 90년대 학번들은 한번쯤 들어봤거나 현장에서 각종 자료전을 통해 활용해 본 저작도구들이다. 뭐, 지금은 우리의 기억속에서 완전히 사라졌다. GREAT는 알고리즘이나 복잡한 수치연산이 필요한 코드를 만드는 도구는 아니지만, 비교적 짧은 시간내에 효율적으로 학습용 소프트웨어를 개발할 수 있던 MS-DOS기반의 저작도구’였다’. 완성도는… Read more →

cropped-boston-public-library-85885_1920.jpg

교육적으로 활용가능한 Mobile Devices

교육적으로 활용가능한 모바일 디바이스들을 크게 다음과 같이 나눠볼 수 있겠다. 물론, 시점은 현재와 머지않은 미래쯤(?). 1. 태블릿 iOS와 Android, Windows와 같은 운영체제를 사용하는 7-10인치 내외의 들고다닐 수 있는 장비를 말한다. 근거리무선네트워크wifi에 연결되는 장비가 대부분이고 약간의 비용을 추가해 휴대전화에서 사용되는 통신망에 연결하여 네트워킹을 강화하기도 한다. 2. 스마트폰 항시 휴대하면서 전화통화를 목적으로 제작되었지만 운영체제 덕분에(?) 다기능 멀티미디어 초특급 울트라급의 기능을 부여받은 장비.… Read more →